홍보센터

고객에게 행복과 함께 귀뚜라미의 생생하고 신속한 정보를 전달하는 홍보센터입니다.

  • Home
  • >
  • 홍보센터
귀뚜라미, 상업용 전기보일러 매출 20% 증가
귀뚜라미보일러 2020.02.07

 

 

- 도시가스 미공급 지역에 위치한 숙박시설 중심으로 홍보, 마케팅 강화하며 인지도 높여.

 

(주)귀뚜라미(대표 최재범)는 2019년 ‘전기보일러’ 매출 집계 결과 2018년 대비 20% 증가했다고 7일(금) 밝혔다.

 

귀뚜라미는 지난 2018년 ‘귀뚜라미 저탕식 전기보일러’ 8종을 출시하고, 도시가스 미공급 지역 17평형~40평형대 상업시설을 대상으로 홍보와 마케팅을 활발히 전개하며 전기보일러 시장을 확대해 왔다.

 

전기보일러는 기름보일러보다 경제성과 편의성, 안전성이 뛰어남에도 불구하고 3상(380V) 전압규격으로만 제작되어 단상 전압(220V)을 사용하는 사업장의 경우, 별도의 전기공사가 필요해 그동안 주목받지 못했었다.

 

귀뚜라미는 이러한 기존 제품의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3상(380V)용과 단상(220V)용으로 ‘저탕식 전기보일러’를 이원화해 출시했다. 아울러, 지난해에는 14평형~86평형대 상업시설까지 대응할 수 있도록 제품라인업을 18종으로 확대하며 시장대응력을 높였다.

 

귀뚜라미가 출시한 저탕식 전기보일러는 난방유보다 저렴한 일반용(상업용) 전기를 사용하기 때문에 기름보일러 대비 최대 40%까지 난방비를 절감해 준다. 또한, 연료를 채우거나 보관할 필요가 없고, 배기가스가 발생하지 않아 친환경적이다.

 

2중 과열방지장치, 2중 저수위 차단장치, 이상 전류 감지장치, 쇼트 감지장치 등 안전기술을 대거 적용해 안전성도 뛰어나다.

 

귀뚜라미 관계자는 “저탕식 전기보일러의 풍부한 온수공급능력과 일산화탄소(CO) 중독사고 차단효과 등의 장점이 입소문을 타면서 미공급 지역 상업시설을 중심으로 관심이 높아지는 추세”라며, “도서산간지역 상업시설을 대상으로 지속해서 전기보일러 공급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초우량 냉난방 전문기업을 넘어 글로벌 냉난방 종합 에너지 그룹으로 성장하는 귀뚜라미그룹

귀뚜라미그룹 홍보영상